4,475,304 th visitor since 2017.2.1 ( Today : 6029 )
자유게시판 - New List Style
No. 2600
Subject. 책 부채
Date. 2023-10-16 09:34:54.0 (121.134.199.74)
Name. swindler
Hit. 397
File.
얼마 전 절친 김박사가 '책 부채'가 있다는 표현을 썼는데,
나도 마침 딱 그 표현을 생각하고 있었다.

도서관에서 빌린 책을 빨리 보지 못하고 있는 상황.
왠지 도서관에 부채(?)를 지고 있는 듯한 느낌.


9월 24일, 긴 추석 연휴 1주일 전에 도서관에서 책을 15권을 빌렸다.
와이프가 빌린 책도 10권.

구입한 책이 1권.
성복역에서 빌린 책 1권.

회사에 업무상 필요해서 산 책 2권.

집에 책이 거의 30권이 쌓여 있었다.

이번 주말을 기점으로 부채를 거의 다 갚은 느낌이다.


곧 반납해야 될 책은 전부 다 읽었다.

한 달 동안 거의 30권을 읽은 듯 하네.

당분간 책 지옥에서 좀 벗어나 있어야겠다.

뭐든 과하면 좋지 않다 ㅋ



[바로가기 링크] : http://coolx.net/board/coolx2004/2600/0






swindler 주말에 수지도서관에 오랜만에 갈일이 생겨 들렀다가 책 2권을 더 빌려왔다. 근데, 그날 다 봤다 ㅋ 당분간은 To Do List에 있는 책 말고는 안 볼 예정 2023-11-13 11:25
Name
Password
Comment
Copyright © 1999-2017, swindler. All rights reserved. 367,611 visitor ( 1999.1.8-2004.5.26 ), 2,405,771 ( -2017.01.31)

  2HLAB   2HLAB_Blog   RedToolBox   Omil   Omil_Blog